제품검색

ex비스프리 / 내열유리 / 4면결착 / 프라이팬 / 텀블러

close
뉴스룸

함께 하는 락앤락

기업의 이윤과 공익적 가치를 조화시켜 신뢰받는 기업으로 성장해가고 있습니다.

뉴스룸

홍보 ㈜락앤락, 2019 독일 디자인 어워드 3개 부문 석권

등록일2018.12.04

조회수125

㈜락앤락, 2019 독일 디자인 어워드 3개 부문 석권

 

- 비스프리 모듈러 및 실린더 텀블러 등 총 3개 제품, 본상 및 특별상 수상
- 세계 디자인 분야에서 가장 권위 있는 상으로, 락앤락만의 디자인 가치 높이 평가
- 12/5~11일 직∙가맹점 및 온라인몰에서 수상 기념 사은 행사 진행

 

[2018년 12월 4일] 글로벌 생활용품 기업 ㈜락앤락(대표 김성훈)이 ‘2019 독일 디자인 어워드(2019 German Design Award)’에서 3개 부문을 수상하며 주방용품 디자인의 저력을 입증했다.

 

독일 디자인 협회가 주최하는 ‘독일 디자인 어워드’는 수상 경력이 있는 제품을 대상으로 하는 만큼 국제 디자인 어워드 중 ‘챔피언십 대회’로 불리는 상이다. 세계적인 디자인 전문가 46명이 심사위원으로 나서며, 디자인 분야에서 가장 권위 있는 시상식으로 꼽힌다.

 

락앤락은 이번 ‘2019 독일 디자인 어워드’에서 주방용품(kitchen) 부문 본상(winner)과 특별상(special mention)을 수상하는 영예를 얻었다. 본상에는 깔끔한 투명함이 돋보이는 ‘비스프리 테이블탑’이 선정됐으며, 특별상은 적층 기능을 갖춘 신개념 밀폐용기 ‘비스프리 모듈러 시리즈’와 자동차를 형상화한 외형이 돋보이는 ‘실린더 텀블러 시리즈’가 차지했다.

 

특별상을 거머쥔 ‘비스프리 모듈러 시리즈’는 투명한 몸체에 모던한 브라운 컬러의 뚜껑이 적용돼 세련되고 고품질의 감각을 선사한다는 점을 인정받았다. 레고 블록처럼 쌓아서 정리할 수 있도록 디자인돼, 공간 효율성이 뛰어나다는 평가도 받았다. 비스프리 모듈러 시리즈는 특히 올해 ‘iF 디자인 어워드’와 ‘IDEA 디자인 어워드’에 이어 이번 ‘독일 디자인 어워드’까지 더해지며 세계 디자인 어워드 3관왕을 석권했다.

 

‘실린더 텀블러 시리즈’ 역시 세계 3대 디자인상 중 하나인 ‘2018 독일 레드닷 어워드’를 수상한 경력이 있는 제품이다. 자동차의 엔진 실린더를 형상화하고, 스테인리스 스틸 소재를 사용해 남성적 외관이 돋보인다는 평가다. 실린더의 디테일을 표현한 실리콘 커버는 디자인적 요소를 가미하면서 동시에 미끄러움 방지 기능을 갖춰, 편의성 면에서도 좋은 점수를 얻었다.

 

본상을 차지한 ‘비스프리 테이블탑’은 뚜껑을 잠그는 부분이 매끈하게 디자인돼 있으며, 몸체와 뚜껑 모두 투명해 내용물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용기 안의 음식물을 덜어낼 필요 없이 바로 테이블 장식용으로 활용할 수 있다는 점도 장점으로 꼽혔다. 락앤락 밀폐용기 중 최단기간 매출액 100억 원을 돌파한 바 있다.

 

㈜락앤락 상품개발본부 상품1팀 이미영 팀장은 “전 세계 유수한 수상작들 사이에서 치열한 경쟁을 뚫고 락앤락이 3개 부문을 석권했다”며 “수상작 모두 단순히 디자인뿐 아니라 기능성과 사용자 편의성 등 다각도로 인정 받았다는 데에서 더욱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락앤락은 수상을 기념해, 5일부터 11일까지 직∙가맹점과 온라인 자사몰인 락앤락몰에서 비스프리 모듈러 시리즈와 실린더 텀블러를 구매하면 사은품을 증정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