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락앤락, ‘2022 러브 포 플래닛’ 굿즈 캠핑 박스 선보여

사회공헌 2022. 09. 08


"락앤락이 지구를 사랑하는 방법"

락앤락, ‘2022 러브 포 플래닛굿즈 캠핑 박스 선보여


- 시민 참여로 수거된 플라스틱 밀폐용기와 자투리 플라스틱으로 캠핑 박스 제작

- 제로웨이스트 캠핑 문화 확산 기대


글로벌 생활용품 기업 ㈜락앤락(대표 김성훈·김성태) 9 6일 자원순환의 날을 맞아 ‘2022 러브 포 플래닛(Love for planet)’ 굿즈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락앤락은 올해 러브 포 플래닛 굿즈로캠핑 박스를 제작했다.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모인 오래된 플라스틱 밀폐용기와 공정 과정에서 남은 자투리 플라스틱을 활용해 캠핑 박스로 재탄생 시켰다. 락앤락 관계자는 이번 굿즈와 관련해자연을 만끽하러 떠나는 캠핑에서도 지구를 아낌없이 지켜주시길 바라는 의미를 담았다라고 설명했다.

 

락앤락 업사이클링(새활용) 캠핑 박스는 접어서 보관할 수 있어 이동·보관 시 높은 공간 효율을 자랑한다. 뚜껑에는 컵 홀더, 음식 등을 안정적으로 놓을 수 있는 공간이 있어 휴대용 식판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캠핑 등 아웃도어 활동뿐만 아니라 실내에서도 물품 정리에 사용 가능하다.

 

‘환경과 사람을 생각하는 생각하는 기업락앤락은 2050 탄소중립 목표를 선언하고 에너지경영 실천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일회용품 쓰레기를 줄이기 위해 식품보관용기, 텀블러 등 다회용품 사용 문화 확산에 힘쓰며 나아가 사용한 제품이 원활하게 순환될 수 있도록 자원순환 연중 캠페인러브 포 플래닛(Love for planet)’ 3년 이상 이어오고 있다.

 

해당 캠페인은 오래된 플라스틱 밀폐용기를 지역 사회 곳곳에서 수거해 생활용품, 공공시설물 등으로 재탄생시키는 캠페인이다. 고객 참여를 바탕으로 공공기관, 사회적 기업, 시민단체 등과 함께 총 103개의 참여 거점을 운영해왔다. 지금까지 누적 2톤가량의 플라스틱 밀폐용기가 수거됐으며, 이는 480㎖ 용기 기준 약 18,200개에 해당하는 양이다. 나아가 락앤락, ()제주올레가 협업해 업사이클링(새활용) 공공시설물을 설치해 제주 주민, 여행객들에게 쉼터를 제공하고 자원순환, 환경에 대한 의미를 전달하는 공공선 기능을 수행하고 있다. 3년간 제주 올레길 코스 곳곳에 설치된 30개 이상의모작(MOJAK) 벤치는 매듭이라는 제주 방언에서 이름을 따왔으며사물, 사람, 자연은 모두 연결돼 있으며 자연을 잘 지키는 것이 곧 사람을 잘 지키는 것이라는 의미를 지닌다.

 

락앤락 상생위원회 강민숙 운영본부장은참여를 바탕으로 탄생한 러브 포 플래닛 캠핑 박스가 제로웨이스트(쓰레기 줄이기) 캠핑 문화 확산에 보탬이 되기를 기대한다라며앞으로도 자원순환을 비롯해 지속가능한 사회와 환경을 위한 실천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2022년을 ESG 경영 원년으로 선포한 락앤락은 친환경 문화를 전파하는 공식 대학생 서포터즈그린메이트 2013년부터 운영하고 있으며 글로벌 임직원이 참여하는 플로깅 데이, 일회용 컵 LOCK() 캠페인 등 환경을 위한 실천을 지속하고 있다. 올해 6, 서울시와 함께제로 서울 실천단의 일원으로서 기후 위기 대응을 위한 뜻을 모았고 8, 첫 번째지속가능경영 보고서를 발간하며 사회·환경 공헌 실천에 속도를 더하고 있다.

wingbanner